20세기에 일어난 미국의 항공사고들

2021. 5. 30. 18:23사회/미국

코로나로 발이 묶인 지난 1년 반 동안 세계인의 겪어야 했던 스트레스는 생각보다 심각한 것 같습니다. 이유 없는 폭력이 난무하고, 가슴에 있는 분노를 표출하는 사람이 늘어나고, 가정불화가 늘며,  가정에서 아동학대가 심각하다는 뉴스를 접하면서 우리 모두는 가슴 조리며 이 시대를 겪어 내고 있습니다.

여행이란 그만큼 우리삶에 활력과 건강을 주는 것이며 사회를 밝게 만드는 것 같습니다.  그런 여행에 필수인 교통수단이 항공입니다.  일반적으로 항공은 과학적으로 대단히 안전한 시스템이라고 합니다만 지난 시간에 항공사고로 목숨을 잃은 사람이 있고 항공사고도 심심찮게 듣게 되었습니다. 

 

미국 역사상 치명적인 항공사고를 살펴보면.   


 1979 년 5 월 25 일, 승객 271명을 태운 아메리칸 항공은 

로스엔젤레스로 가기 위해 시카고 오헤어 국제공항을 이룩 직후 세 개의 엔진 중 하나에 문제가 발생해 화염에 휩싸이면서  공항 근처 폐비 행장에 추락했습니다.  이 사고로 승객과 승무원 273명이 목숨을 잃었습니다.  

승객 271명을 태운 비행기가 지상으로 추락하면서 지상에  있던 두 사람과 충돌하면서 사망자가 승객수를 넘어선 것입니다.  이 사고는 미국 역사상 가장 치명적인 사고로 기록되고 있습니다.   

미국 교통 안전위원회에서 보고한 원인을 보면.  비행기가 이륙을 시작하는 동안 왼쪽  엔진 (1번 엔진이라고도 함)이  날개와 연결된 부분이 분리되었습니다.  이로 인해 날개의 윗부분이 뒤집혀 활주로에 닿게 되고  엔진이 항공기 자체에서 점점 더 분리됨에 따라 왼쪽 날개가 심하게 손상되어 오른쪽 날개보다 양력이 적기 시작했습니다.

이로 인해 비행기의 공기 역학에 불균형이 생겨 왼쪽으로 전복되기 시작했고. 비행기는 계속해서 공중으로 더 올라갔지 만 오래 가지 않아 추락했습니다.  자세히 보려면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곳 추천

 


2001 년 9 월 11 일 비행기 추락 사고는

두 대의 비행기가 뉴욕시에 있는 세계무역센터와 펜타곤을 타격한 사고는, 항공 사고가 아니라 테러행위로 간주됩니다.  세계인들를 놀라게 하고 비상상태를 만들었던 이 비극으로  인해 2,977 명이 사망하고 25,000 명이 넘는 부상자를 만들었으며  많은 사람들에게  장기적인 정신건강상의 피해가 발생했으며 인프라 및 재산 피해가 최소 100 억 달러에 달했습니다.  

당시 구조 대원들은 색깔있는 깃발을 사용하여 시체가 발견된 곳을 표시하고 공항은 패쇄도고 국가는 큰 혼란에 빠지기도 했습니다.                        자세히 보려면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도시는 어디일까요?

 

 2001 년 11 월 12 일 월요일 : 아메리칸 에어 라인은

도미니카 공화국으로 가기위해  뉴욕  존 F. 케네디 국제공항을 막 이룩했을 때 후류 난기류에 의해 좌, 우 방향타에 오류가 생겨 오른쪽으로 이동했을 때  찰칵 소리와 함께 쿵하는 큰 소리가 들리면서  꼬리지느러미가 분리되었고  비행기는 고도 약 2500 피트에서 통제할 수 없는 하강을 하면서 날개의  엔진이 분리되어  시내 도로 교차로 위 100피트까지 하강해 결국 도심지인  Queens 주거지인 Beach 131 Street에 추락했습니다.

이 사고로 승객251명 전원이 사망하고 승무원 9명 지상에 있던 행인 5명과 함께 합계 265명이 사망했고 비행기는 수리가 불가능할 정도로 파손되었습니다  자세히 보려면  여행에서 렌터카를 싸게 예약 하는 팁

 

1996년 7월 17일, 항트랜스월드 항공 800편은

프랑스 파리로 가기 위해 미국 뉴욕의 존 F. 케네디 국제공항을 출발한 후 13분 만에 뉴욕 롱아일랜드 인근 대서양에 추락하여 탑승자 230명 전원이 사망한 사고입니다. 

사고 당일 사고기는  그리스의 아테네에서 도착하여  다시 연료가 급유되었으며, 승무원도 교대되었고 30년 이상의 베테랑과 수습 운행 연수생이 포함되었습니다. 수습원의 여섯 번째 훈련 단계였습니다. 

사고기는 19시 경에 JFK 공항을 출발 예정이었으나 지상 장비와 승객의 수화물 불일치 등으로  20시 2분경에 터미널을 출발하여 20시 19분경  활주로에서 이륙하였습니다.

당시 기상상황은 비행하기 적당한 조건이었지만 고도 15000피트(4600m)에서 20시 31분 12초에 마지막 교신으로 38초 후  폭발이 일어났습니다.   미 해국과 민간선박, 해양경찰이 추락 지점에서 생존자 수색을 했지만 생종자는 발견되지 않았으며 이 사고는  미국에서 두 번째로 큰 규모의 항공 사고로 기록되었습니다.                                              자세히 보려면   반값 여행을 위한 저가 항공의 장 단점을 살펴보자
 

 

1987년 8월 16일  노스 웨스트 항공 255 편 추락 사고는

디트로이트 메트로폴리탄 웨인 카운티 공항에서 발생한 항공 사고로 조종사의 실수로 (플랩을 내는 것을 잊어 이륙 경보 장치가 중단된) 일어난 사고입니다.

사고기는 디트로이트를 출발해 피닉스를 거쳐 오렌지카운티로 가기 위해  활주로에서 이륙하여 170노트(345km)로 올라갔지만, 약 50피트(15m) 높이에서 기체가 좌우로 흔들리기 시작하더니  왼쪽 날개가 조명등을 치면서 날개가 18피트 길이 정도 절단되었으며, 탱크의 연료가 불을 내뿜었습니다. 그 후,  왼쪽으로 90도를 꺾으면서  렌터카 회사의 지붕을 뚫었고 교차로에서 차를 친 후 도로를 가로지르며 미끄러져 94번 고속도로의 철도 고가 아래서 폭발했다.

승무원 6명과 승객 149명 가운데 가족과 함께 여행하고 있던 4살짜리 여자 아이를 제외한 전원이 사망했습니다. 지상에서도 휘말린 자동차 운전자 2명이 사망하고 5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사망한 승객 중 30명은 25세 미만이었다. 또한 154명 중 110명은 애리조나주 출신이었고, 18명은 미시간주의 주민이었습니다.

이 사고는 항공기 블랙박스를 회수,확인한 결과,  이륙할 때 체크리스트의 플랩과 판금 세트 항목을 빠뜨렸던 조종사 실수로 단정했습니다.  그 외에도 관제소의 유도 경보에 정확한 지시를 제대로 따르지 않은 것으로 판단된 사고였습니다.
자세히 보려면  호텔을 가장 저렴하게 예약하기 알뜰팁
 

 한마디 

이것은 인제다 : 포스팅을 준비하면서 수없이 많은 항공사고가 있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 많은 사고들 대부분이 인제였다는 결론이며, 현대인의 필수가 된 항공이 앞으로 얼마나 많은 인명사고를 낼지 두려워 집니다.  모두가 생명을 지키는 마음으로 철저한 준비와 자기 관리가 강하게 요구되는 시간이었습니다.  

여행을 꿈꾸는 사람들을 위해

 

긴 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글이 도움 되셨다면 공감과 구독 댓글 남겨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질문이나 궁금한 점이 있으시면 댓글 남겨주세요. 고민해 보겠습니다

반응형
  • 이전 댓글 더보기